나르샤♥ 황태경 부부 “하루하루가 행복하고 소중해요” [화보]

입력 : 2017.08.01 08:45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나르샤가 남편과의 달달한 신혼 생활을 공개했다.

월간지 ‘우먼센스’는 최근 발간된 창간기념호를 통해 지난해 10월 결혼한 나르샤와 그의 남편 황태경씨의 부부 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속 나르샤-황태경 부부는 신혼의 달콤함이 물씬 묻어나는 포즈와 표정으로 부러움을 자아내고 있다. 기존 ‘센 언니’ 이미지를 벗고 수줍은 새댁의 모습을 보여준 나르샤와 그런 그녀 곁을 든든하게 지키는 남편 황태경씨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우먼센스’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화보 촬영에서 나르샤-황태경 부부는 털털하고 친근한 성격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주도했다고. 특히 첫 화보 촬영임에도 프로 못지않은 면모를 보여준 남편 황태경씨의 모습이 놀라움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나르샤는 “결혼 후 모든 게 달라졌다. 친구들과 노는 시간을 남편에게 쏟게 되더라. 남편과 함께 있는 시간이 제일 재미있다”며 깨소금 쏟아지는 신혼 이야기를 전했다.

남편 황태경씨 역시 “아무리 좋은 집에 살고, 좋은 차를 타고 다녀도 아내가 없다면 의미가 없다. 아내와의 하루하루가 행복하고 소중하며, 앞으로 온전히 우리 가정을 위해서만 살고 싶다”고 밝혔다,.

한편 ‘우먼센스’ 8월호에서는 ‘탑 마약 논란 그 이후’, ‘지코와 이메일 인터뷰’, ’10월 결혼, 송송커플의 모든 것’, ‘창간 기념호 특집, 29금 섹스 리포트’ 등을 확인할 수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