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프터스쿨부터 프리스틴까지, 유쾌한 무술년 새해인사

입력 : 2018.01.01 08:15

[OSEN=박판석 기자]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이 2018년 새해 인사를 전했다.

애프터스쿨, 뉴이스트 W, 범주, 한동근, 세븐틴, 프리스틴이 지난 1일 자정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공식 유튜브 및 SNS 채널을 통해 2018년 무술년 새해를 맞아 팬들에게 인사를 전해 관심을 모은 것.

먼저,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드는 활동으로 대중들을 사로잡은 나나는 “2018년에는 좀 더 특별하고 행복한 일들만 가득하셨으면 좋겠습니다”라며 훈훈함을 더했으며, 만능 엔터테이너로 거듭난 리지는 “2018년에는 여러분의 사랑과 에너지를 받아서 활동할 테니 앞으로 많이 사랑해달라”며 팬들에 대한 마음도 빼놓지 않았다.

또한, 애프터스쿨의 멤버 레이나, 이영, 가은은 정성스러운 손글씨와 함께 “올 한해도 즐겁고 행복한 일만 가득하길 바란다”라는 새해 인사말이 담긴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지난 2017년 잊지 못할 특별한 시간을 보낸 뉴이스트 W는 “첫째도 건강, 둘째도 건강인 거 다들 아시죠? 모두 2018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요. 좋은 일들만 가득하시길 저희 뉴이스트 W도 응원하겠습니다”라는 새해 인사를 전하며 남다른 팬사랑을 드러냈다.

다음으로 지난 달 미니 3집을 발매하며 다양한 음악적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는 범주는 “새로 맞이하는 무술년 올 한해도 전 보다 더 발전된 모습과 더 좋은 음악으로 여러분들을 찾아 뵐 테니까 항상 행복하세요”라고 전해 앞으로의 활약에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또 다른 영상에서 한동근은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을 뿐 아니라, “지난 한 해는 여러분들 덕분에 정말 의미 있는 한 해였습니다. 이번 한 해에도 여러분들께 따뜻한 위로를 드릴 수 있는 음악으로 노력할 테니 기대 많이 해주세요”라고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다음, 세븐틴은 “내년에는 모두에게 평안과 행운이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그리고 저희 세븐틴과 함께 설레는 일 가득한 멋진 한 해 만들었으면 좋겠습니다”라며 국내를 넘어서 글로벌한 인기를 얻고 있는 세븐틴만의 활기찬 에너지를 전달했다.

마지막으로, 2017년 데뷔와 함께 뜻 깊은 한 해가 된 프리스틴은 “2018년에는 받은 사랑을 더해주고 나눠주며 더욱더 행복하고 즐거운 일들 가득할 수 있게 해드리겠습니다. 건강하고 행복하고 평안한 한 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라는 따뜻한 인사말을 전했다.

한편, 2018년 무술년을 맞아 팬들에게 뜻 깊은 마음을 전한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들의 새해 인사는 공식 유튜브 및 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pps2014@osen.co.kr

[사진]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제공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