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대찌개vs불고기”…’더프렌즈’ 여자친구, 3대3 요리대결

입력 : 2018.01.03 08:05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여자친구가 한식으로 슬로베니아 현지인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오늘(1/3, 수) 방송되는 에서는 여자친구 멤버 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의 요리 실력이 전격 공개된다.

데뷔 1000일을 기념해 슬로베니아로 여행을 떠난 여자친구 멤버들은 신비팀과 엄지팀으로 나뉘어 요리를 하고 현지인을 초대해 한식을 대접하는 시간을 가졌다.

신비팀은 부대찌개를, 엄지팀은 불고기를 메뉴로 정하고 대결에 돌입했지만 과정은 순탄치 않았다.

은하는 1년만에 요리를 해본다며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고, 설상가상으로 양념장에 설탕을 통째로 쏟아버리는 사고를 치고 말았다. 하지만 은하는 라면 수프를 몰래 첨가하며 위기 극복(?)에 나서 웃음을 안겼다.

엄지팀도 불고기 요리법을 두고 의견차를 드러내며 처음부터 난관에 부딪혔다. 하지만 엄지팀에 속한 소원은 리더답게 차근차근한 설명으로 의견 조율을 이끌어 냈고, 인터넷에서 검색한 황금 레시피를 활용해 먹음직스러운 불고기를 완성했다.

과연 매콤한 국물이 매력적인 부대찌개와 단짠의 마성 불고기 중 어떤 음식이 더 현지인의 입맛을 사로잡았을지는 오늘(3일) 밤 9시 K STAR와 큐브TV, 네이버TV, V라이브에서 확인할 수 있다.

lunarfly@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