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지한솔·칸토 등 8인, 황금개띠 94라인

입력 : 2018.01.03 08:27

[OSEN=박판석 기자] 자신들의 해를 맞은 ‘더유닛’의 남자 94년생 황금 개띠 참가자들이 2018년 남다른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2018년 무술년(戊戌年) 새해를 맞이해 개띠 스타들에 대한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데 이어 ‘더유닛’에도 94년생 황금 개띠에 퍼포먼스와 랩 실력자들이 대거 포진돼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바로 남자 참가자 건민, 고호정, 라윤, 비주, 승진, 준(A.C.E), 지한솔, 칸토가 그 주인공.

이들은 “94년도엔 무슨 일이 일어난거야” 소리가 절로 나올 정도로 비주얼이면 비주얼, 실력이면 실력, 모두 흠 잡을 데 없는 실력자들로 ‘더유닛’에서 회를 거듭할수록 나날이 성장하며 같은 꿈을 향해 다가가고 있다.

특히 한 해를 총망라한 연말 시상식에서 시청자들에게 다시 한 번 강렬한 눈도장을 찍으며 2017년을 화려하게 장식, 2018년의 힘찬 시작을 알렸다고. 건민, 비주, 승진, 지한솔은 ‘STAY+사슬’ 퍼포먼스로 ‘2017 KBS 가요대축제’에 올랐으며 고호정, 라윤, 준(A.C.E)은 ‘2017 KBS 연기대상’에서 ‘킹스맨 OST+That’s what I like’로 분위기를 시선을 강탈했다. 자타공인 랩 실력자 칸토 역시 두 시상식에서 단합된 칼군무의 ‘마이턴(My Turn)’으로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이처럼 8명의 개띠 남자 참가자들 모두 우주 최강 아이돌 유닛 ‘유닛B’를 향해 땀과 열정을 불태워 꿈을 향해 도전하고 있다. 과연 ‘더유닛’을 통해 화려하게 비상할 수 있을지, 자신들의 해를 맞은 만큼 더욱 힘찬 도약을 꿈꾸고 있는 94년생 참가자들에게 더욱 뜨거운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그 외에도 여자 참가자들 중 권하서, 민트, 유나킴, 지엔, 한아름이 94년생 황금 개띠 라인으로 남자 참가자들에게 지지 않는 비주얼과 실력을 뽐내고 있다.

한편, 94년생 황금 개띠 참가자들의 활약을 예고하고 있는 ‘더유닛’은 매주 토요일 오후 10시 45분에 방송된다./

pps2014@osen.co.kr

[사진] ‘더유닛’ 제공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