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명탐정3’ 김지원 “첫 사극 도전 걱정 많았지만 기대 컸다”

입력 : 2018.01.03 11:20

[OSEN=지민경 기자] 배우 김지원이 첫 사극에 도전하는 소감을 전했다.

김지원은 2일 오전 서울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 제작보고회에서 ‘조선명탐정’ 시리즈에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김지원은 “부담보다는 기대감이 컸다. 1, 2편의 워낙 큰 팬이었고 선배님들이 함께 해주시니 설레는 마음이 컸다. 저한테는 새로운 곳으로 가는 듯 한 느낌이었다”고 전했다.

이어 “첫 사극 도전이라 걱정을 많이 했었는데 아무래도 조선명탐정이 톤이 평상톤도 있고 사극톤도 있다. 재미있는 면모들이 많기 때문에 그런 부분들을 감독님이 많이 조절을 해주신 것 같다”고 덧붙였다.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은 괴마의 출몰과 함께 시작된 연쇄 예고 살인 사건을 파헤치기 위해 명탐정 김민과 서필, 기억을 잃은 괴력의 여인이 힘을 합쳐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 수사극. 오는 2월 개봉. /mk3244@osen.co.kr

[사진] 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