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 김숙 “4년째 같은 방송은 처음” 감격

입력 : 2018.01.03 12:09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방송인 김숙이 ‘언니네라디오’가 햇수로 4년째란 사실에 경악했다.

3일 SBS러브FM ‘언니네라디오’에는 가수 변진섭이 출연했다.

이날 김숙과 송은이는 지난해 서로의 약속을 지켰는지 점검했다. 송은이는 가계부를, 김숙은 일기를 쓰기로 했던 것. 하지만 꾸준히 가계부 어플을 작성해온 송은이와 달리 김숙은 일기를 쓰지 않았다.

결국 김숙과 송은이는 “만약 내년 이 시간에도 우리가 여기서 방송을 진행하고 있다면 그땐 일기를 쓰고 있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어 김숙은 “이 방송 한지 얼마나 됐냐, 벌써 4년인가? 나 이렇게 오래한 방송 처음”이라며 감격했다. ‘언니네라디오’는 지난 2015년 11월 첫 방송됐다.

lunarfly@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