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주이 그룹’에서 2018년 대세로 ‘뿜뿜'[종합]

입력 : 2018.01.03 15:02

[OSEN=김은애 기자] 모모랜드가 드디어 정상에 오를 기회를 얻었다. 주이가 가파른 상승세를 달리고 있는 가운데 모모가 ‘그뤠잇!’한 컴백을 알렸다. 

모모랜드는 3일 오후 서울 올림픽홀 뮤즈라이브홀에서 새 미니앨범 ‘GREAT!’ 발매기념 쇼케이스를 가졌다.

새 앨범 ‘GREAT!’은 모모랜드 특유의 상큼발랄함에 이전까지 발표된 앨범에서는 볼 수 없었던 성숙함과 시크한 매력을 더했다.

주이는 “KBS 2TV ‘연예가중계’에 김생민과 함께 출연 중이다. 반고정이다”라며 “앨범명도 김생민의 유행어에서 딴 것이다. 김생민이 신곡에 ‘그뤠잇!’이라고 피처링도 해주셨다”고 밝혔다.

특히 타이틀곡 ‘뿜뿜’은 히트메이커 신사동호랭이가 만들었다. 모모랜드는 “데뷔 전 서바이벌 ‘모모랜드를 찾아서’에서 신사동호랭이가 심사위원이었다. 우리를 잘 알다보니 수월하게 작업했다”고 말했다.

‘뿜뿜’은 마음에 드는 이성이 나를 좋아할 수 있도록 내 매력을 뿜어내겠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그동안 모모랜드가 선보였던 발랄한 모습이 한층 배가됐다.

모모랜드는 “재치있는 가사와 펑키있는 멜로디가 돋보인다”며 “안무로는 호동춤, 셀럽춤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들은 에너지 넘치는 안무동작을 직접 선보였다.

모모랜드는 이전에도 특유의 흥으로 주목을 받았다. 주이는 독무로 시선을 사로잡은 바. 주이는 “이번에도 독무를 준비했다. 팬분들이 많이 좋아해주시는 것 같다. 좋은 에너지를 전달해드리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뿐만 아니라 이번 앨범에는 러블리한 매력으로 가득한 ‘궁금해’, 모모랜드 특유의 매력을 한 껏 녹여넣은 디스코와 딥 하우스 풍의 ‘Same Same’ 등 총 6곡이 담겼다.

무엇보다 주이는 최근 MBC ‘라디오스타’ ‘무한도전’에 출연해 상큼발랄한 매력으로 많은 화제를 모았다. 덕분에 모모랜드 그룹 자체가 새해 컴백 선두주자로 뜨거운 기대를 받았다.

하지만 걱정과 우려섞인 시선도 있었다. 주이는 ‘라디오스타’에서 외모논란이 있었다고 고백한 바. 그는 “나보다 주변분들이 걱정하더라. 나는 긍정적인 편이다. 미의 기준은 스스로 정하는 것이다. 지금은 많이 좋아해주셔서 행복하다”고 말했다.

오히려 주이는 “이렇게라도 팀을 알릴 수 있어 기쁘다”고 자부했다. 모모랜드 멤버들 역시 “주이 덕분에 모모랜드 인기가 상승했다. 너무 고맙게 생각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또한 모모랜드는 주이를 비롯해 모두가 ‘흥부자’라고 자신했다. 이날 데이지 등은 무반주로 댄스를 추기도 했다. 모모랜드는 “우리는 연습할 때도 흥이 넘친다. 발라드곡에도 춤을 춰 다른 길로 잘 빠진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렇다면 모모랜드의 올해 목표는 무엇일까. 모모랜드는 “우리의 이름을 더 알리는 것이다”라며 “올해 해외에 가보고 싶다. 차트진입도 했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박재만 기자 pjmpp@osen.co.kr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